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경유차량용 미세먼지 저감장치 나와

기사승인 2019.08.12  13:13:30

공유
default_news_ad1

- 경유차, 이륜자동차용 저감창치 8월 말 본격 생산

에스에프코리아(소장 방승한)와 남양코스메틱(대표 임영배)은 12일 경유 차량용 외부 배기구에 장치하는 고농도 미세먼지 저감장치를 공동 개발하여 시제품을 출고했다.

이번 시제품은 차량 외부 배기구에 장착하는 필터 타입으로 경유차, 이륜자동차량에 장착할 수 있다. 후면에 공기가 유입되면 내부 팬이 작동하여 매연을 빨아들여 전면 정전기 필터가 또 다른 팬과 함께 회전한다. 외부 매취 필터는 공기를 2중으로 매연을 정화하고 내보내는 구조이다.

도로주행 테스트(1), 1t 포터에 장작 후 8Km를 18분간 주행하여 0.59(g)포집된 것을 ‘KTR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에 의뢰했다. 시험 항목에 의해 정재수 2.000mL에 침전 추출한 결과는 구리, 암모니아, 황산, 아연, 크롬이 검출됐다.

도로주행 테스트(2)에선 1t 포터에 장작 후 14Km를 30분간 포집량은 3(g)으로 나타났다. 시험 결과에서 나타났듯이 필터의 종류에 따라 포집량이 다르게 나타난 것을 알 수 있으며 경유차량에서 배출가스의 심각성을 보여주었다.

방승한 소장은 “현재 DPF 장치는 2.5t 이상  5년 이상 된 차량에만 지원되고 있다”며 “지원받지 못하는 1t 차량이나 수많은 경유차들 모두가 배기가스를 쏟아내고 있다고보아도 무방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에스에프코리아는 국내 경유차량 990여만 대에 개발된 저감장치를 장착한다는 계획으로 2차 승용차용 미세먼지 저감장치 시제품 출고를 앞두고 있으며, 경유차와 이륜자동차량용 저감장치는 8월 말경 본격 생산에 들어갈 예정이다.

 

박세종 기자 hrtree99@daum.net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