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문화가 흐르는 조천변서 애니메이션 함께 즐겨요

기사승인 2019.05.24  16:03:10

공유
default_news_ad1

- 25일 5월 문화가 있는 날 공연…더빙쇼·코스프레·버스킹 운영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온가족이 즐길 수 있는 애니메이션을 주제로 더빙쇼와 각종 공연 및 체험행사가 조천변에서 열린다.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는 25일 조천변에서 5월 문화가 있는 행사로 ‘청춘마을! 야밤마실!-애니메이션이 살아있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청춘마을! 야밤마실!’은 5월부터 11월까지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주간에 열리는 문화가 있는 날 행사로, 문화체육관광부와 세종시가 공동 주최하고 세종문화원(원장 한상운)가 주관한다.

이날 18시에 열리는 개막식에서는 애니메이션 주제곡 연주 등 개막공연을 시작으로 투니버스 애니메이션 인기성우들이 선보이는 ‘신비아파트 더빙쇼’가 진행된다.

이날 더빙쇼에서는 신비아파트의 주요배역 출연진을 비롯한 투니버스 인기성우들이 영상에 맞춰 더빙을 선보이는 공연으로, 종료 후에는 관객이 직접 성우와 함께 더빙을 체험해보는 시간도 가질 수 있다.

개막에 앞서 14시부터는 버스킹 공연, 코스프레 포토존, 체험부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이춘희 시장은 “청춘마을! 야밤마실! 행사를 통해 더 많은 시민들이 문화를 쉽게 접하고 즐길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며 “향후 매월 개최 예정인 문화가 있는 날 행사에 많은 시민들이 참여하고 만족할 수 있도록 내실 있게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다음달 29일 열리는 6월 문화가 있는 날 행사로 조치원 정수장에서 뮤지컬을 주제로 공연을 진행될 예정이다.

 

조영주 기자 yes0214@daum.net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