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대전시, 무공수훈자 공적비 제막식 가져

기사승인 2018.09.21  18:00:47

공유
default_news_ad1

대전시는 국가를 위해 목숨을 아끼지 않고, 6․25와 월남전에 참전하여 무공훈장을 수여받은 국가유공자에 대한 예우와 숭고한 애국정신을 계승․발전시키기 위해 무공수훈자 공적비를 건립하고 21일 오후 덕명1 근린공원에서 제막행사를 가졌다.

이 날 행사에는 허태정 대전시장과 대전지방보훈청장, 보훈단체장 등 각급 기관단체장들이 참석해 행사를 축하하며 보훈의 의미를 되새겼다.

무공수훈자 공적비는 주 조형물과 명비, 건립취지문으로 구성돼 있으며, 3개의 명비에는 무공수훈자 1,921명과 보국수훈자 1,473명, 총 3,394명의 이름이 각인돼 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오늘 공적비를 제막함으로써 우리 대전이 명실상부한 호국보훈의 수범도시로 한 발 다가가는 계기가 됐다”며 “소나무의 기개가 살아 있는 이곳이 자라나는 후손들에게 참된 나라사랑이 무엇인지 보고 배우는 의미 있는 곳이 되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