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대전 중구, 폭염대비 도로변 그늘막 쉼터 설치

기사승인 2018.07.19  23:21:21

공유
default_news_ad1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는 여름철 폭염으로부터 시민건강을 지키고 보행편의 향상을 위해 그늘막을 설치하고 시범운영에 들어간다고 19일 밝혔다.

그늘막은 고정형 접이식 파라솔 모양으로 부사네거리, 보문오거리, 태평오거리 등 강한 햇빛을 피할 곳이 없고 유동인구가 많은 주요 도로변 8개소 교통섬과 횡단보도 주변에 설치됐다.

폭염대비 기간인 9월까지 운영되며 강풍과 태풍 등 기상이변이 있을시엔 접고 묶어서 고정, 동절기엔 접어 보관된다.

구 관계자는 “올해 처음 구에서 시도되는 그늘막이 폭염으로부터 주민 건강을 지키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폭염특보나 주의보 발효시엔 그늘에서 충분한 휴식을 취하고 수분을 많이 섭취하는 등 여름철 건강관리 수칙을 꼭 지켜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