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사철 폐가전제품 무상 방문 수거

기사승인 2018.02.19  16:28:01

공유
default_news_ad1

- 대전시, 폐가전제품 무료 수거 서비스 홍보

대전시는 봄 이사철에 폐가전제품 무상 방문수거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가 실시하는 폐가전제품 무상 방문수거사업은 2013년 환경부와 대전시, 한국전자제품자원순환공제조합 간 협약에 따라 시행되었으며 시민이 원하는 날짜와 장소로 방문수거 예약을 하면 전담팀이 방문해 무상수거하는 제도다.

제도 시행 전에는 동 주민센터에서 품목별로 배출스티커(수수료 1,000원∼15,000원)를 구입해 부착한 후 직접 수거장소까지 운반해야 했으나 현재는 전화나 인터넷으로 신청해 편리하게 배출할 수 있다.

2013년 폐가전제품 6,750대를 시작으로 해마다 수거량이 급증하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모두 4만6,072대를 수거해 환경오염을 예방하고, 2억 5000여만 원의 시민 배출 수수료 부담을 덜어줬다.

방문수거 신청은 전화(1599-0903)나 폐가전 수거 예약센터 홈페이지(www.15990903.or.kr)에서 할 수 있으며, 수거품목은 냉장고, 세탁기, 에어컨, TV, 전자레인지, 식기건조기, PC세트 등으로 중․대형제품은 단일품목도 수거가 가능하지만, 소형가전은 5개 이상이 되어야 방문수거가 가능하며, 비용은 모두 무료다.

대전시 김추자 환경녹지국장은 “폐가전제품을 분리 배출해 재활용하면 환경오염 예방은 물론, 에너지를 절약하는 자원순환사회가 앞당겨진다”며, “무상수거서비스에 대한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리고, 특히 컴퓨터와 휴대폰 배출 시 개인정보를 꼭 삭제하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