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취업·창업을 한눈에, 중부권 최고의 일자리박람회 개최

기사승인 2017.10.10  15:53:30

공유
default_news_ad1

- 대전시청 1~3층 로비서 10. 17.~18. 10:00~17:00 열어

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는 청․장년, 여성, 어르신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고, 예비(재)창업자 등에게 다양한 창업의 기회를 제공하며 여러 창업 모델을 선보이기 위해‘2017 일자리종합박람회 및 소상공인창업박람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박람회는 10월 17일과 18일 이틀 동안 대전시청 1~3층 로비에서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열리며, 취업과 창업의 시너지 효과를 얻기 위해 같은 장소에서 동시에 개최된다.

이번 일자리종합박람회 규모는 대기업, 공사·공단 및 출자·출연기관, 대전지역과 충남, 수도권지역 기업 등 140여개 업체가 참여하고, 약 15,000여명의 구직자들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며, 현장에 참가하지 못한 200여개 업체에 대한 채용정보도 현장 게시판을 통해 알 수 있다.

특히, 이번 박람회에는 제4차 산업혁명 홍보․체험관을 통해 미래산업의 유망 직업군을 알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마련되어 있으며, 구직자와 구인기업의 편의를 위한 일자리 유관기관 통합 상담존, 직업훈련정보관, 대학홍보관 등의 소개 부스와 지문적성검사, 네일아트, 이미지메이킹 등의 이벤트도 개최된다.

아울러 부대행사로 시청 3층 대강당에서 조승연 청년 작가를 초청해‘언어 유창성의 비밀’을 주제로 청년힐링 특강과 4인조 여성 케이팝 퍼퍼먼스팀의‘파피용’공연도 진행된다.

올해로 7회째인 소상공인창업박람회는‘창업 아이템 제공, 시민 참여형 박람회 개최’라는 슬로건 아래 60여개 업체가 전시부스를 설치하여 외식산업, 도소매업종 등으로 구성 된 ▲ 창업아이템관(외식, 서비스 등), 사회적기업과 자활기업등으로 구성된 ▲ 사회적기업전시관, 창업절차, 경영컨설팅, 금융과 자금지원 정보를 한자리에 모은 ▲ 창업·경영컨설팅관 등으로 구성 전시될 예정이다.

이번 소상공인창업박람회에서는 창업정보 제공을 위해 창업전략 전문가를 초청하여 주제발표, 토론의 시간을 갖는 창업세미나를 개최하고, 창업을 준비하는 과정을 실감나게 보여주는 연극도 공연한다.

또한, 전통시장 유휴공간을 활용해 중앙시장 메가프라자에서 창업한 청년몰‘청년구단’과 소상공인진흥공단에서 운영하는‘소상공인 창업사관학교’도 참여해, 창업의 새로운 모델을 선보일 예정이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